콘텐츠로 건너뛰기

영종도 카지노 복합 리조트 사업 장기화 뉴스

  • by
영종도 카지노 복합 리조트 사업 장기화 뉴스

영종도 카지노 복합 리조트 사업 장기화

외국인 전용 카지노를 포함해 인천 영종도에 건설 중인 RKFR 복합 리조트(IR) 사업이 예상과 다르게 장기화 되고 있습니다. 이 사업의 시행사이자 중국 푸리 그룹의 자회사인 RFKR이 기존 계획이던 2023년 3월 준공이 힘들다고 판단되어, 2024년 3월로 사업 기간을 추가 연장할 계획이기 때문입니다. 영종도 카지노 복합 리조트 사업 장기화 예상으로 인해 건설 사업에 지속적인 차질이 생겨나고 있습니다.


11월 27일 RFKR이 발표한 보도자료에 따르면, RFKR은 복합 리조트 사업 기간을 현 2023년 3월 준공에서 2024년 3월로 1년 연장하는 내용의 사업 계획 변경서를 내년 2월 문화체육관광부에 신청할 생각이라고 밝혔습니다.
영종도 카지노 복합 리조트 사업은 영종도 미단시티 9블록에 걸친 25,500㎡ 복합 리조트 부지와, 11블록 5,000㎡의 외국인 전용 카지노, 그리고 720개의 객실을 지니고 있는 5성급 호텔과 컨벤션 세터, 공연장, 수영장 및 스파 시설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영종도 카지노 복합 리조트 사업

영종도 카지노 복합 리조트 사업은 지난 2012년 한국 정부가 도입한 경제자유구역 내 외국인 전용 카지노 사전 허가 심사 제도의 1호 허가 대상으로 허가 받은 사업입니다. 1호 허가 대상이라는 상징성과 정부의 협력 아래 신속하게 추진될 것으로 기대를 모았습니다. 당시 RFKR은 총 8억 달러(약 1조 706억 원)에 달하는 사업 비용을 투입해 2018년 3월 18일에 준공할 계획을 마련했습니다.


그러나 이후 RFKR이 자금 조달에 어려움을 겪으며 사업이 삐걱거리기 시작했고, 이내 복합 리조트 시공사인 쌍용건설에 대해 공사 진척도에 따라 공사비를 집행하는 기성금 300억 원을 지불하지 못 하는 사태가 벌어지기도 했습니다.
이렇게 카지노 개발 사업 자체를 시작하지 못하게 되자, 기성금을 받지 못 한 쌍용건설은 2020년 2월부터 유치권을 행사하며 현재까지 공사를 중단한 상태입니다. 이로 인해 사업 공정률은 현재 25%에 불과합니다.

사업 장기화에 따른 계속적인 사업 계획 연장

이에 따라 RFKR은 당초 계획인 2018년 3월에서 2021년 3월로 1차례 사업 계획을 연장했고, 이후 2022년 3월과 2023년 3월로 총 3차례에 걸쳐 사업 기간을 연장했습니다. 여기에 또다시 2024년 3월로 사업 계획을 연장할 계획이라고 밝혔으므로, 문화체육관광부가 연장 신청을 승인할 경우 총 4차례 연장되는 것입니다.


이번 4번째 사업 계획 연장과 아울러, RFKR은 현재 자금난이 해소되어 사업을 신속하게 추진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최근 모기업인 중국 푸리 그룹이 국내외의 채권 만기를 모두 연장하는 데 성공하면서 사업비를 조달할 수 있게 되었기 때문입니다.
이에 따라 RFKR이 겪고 있던 사업비 예산 부족 문제도 해결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영종도 카지노 복합 리조트 사업 정상화 기대

RFKR 관계자는 “푸리 그룹이 중국 부동산 기업 최초로 국내외 채권 만기를 모두 연장한 덕에 사업 자금 확보가 수월해졌다”고 밝히며, “카지노 운영사를 선정하기 위해 글로벌 카지노 기업 2곳과 조율 중”이라고 언급했습니다. 카지노 운영사 선정이 마무리 되면 투자자 유치도 더욱 수월해질 것이라는 전망입니다. RFKR은 이후의 자금 조달 계획과 유치권 해제 계획을 수립하여 문화체육관광부에 사업 기간 연장을 신청할 계획입니다. 2024년 3월까지 사업을 조속히 마무리할 계획인데, 기존 3차례 연장에도 불구하고 뚜렷한 진척을 보이지 않아 문화체육관광부가 다시 한 번 사업 계획 연장을 승인할 것인지 사람들의 관심이 주목됩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